유럽 증시 분위기

 18일 유럽 주요국 증시는 앞서 발표된 중국 경제 성장률의 깜짝 반등에 힘입어 상승세로 출발했다.
영국 런던의 FTSE 100 지수는 이날 오후 5시 1분(이하 한국시간) 기준으로 전 거래일보다 0.17% 오른 7,738.21을 보였고 범유럽지수인 유로 Stoxx50 지수는 0.42% 뛴 3,628.13에 거래됐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는 5시 16분 0.31% 상승한 13,224.29를, 프랑스 파리의 CAC40 지수는 0.13% 오른 5,501.23을 나타냈다.
이날 중국 국가통계국은 작년 중국 국내총생산(GDP)이 전년보다 6.9% 성장했다고 발표해 2010년 이후 7년 만에 성장세로 반등했다.
이러한 수치는 중국 정부의 목표치였던 6.5% 내외를 크게 웃돌았을 뿐 아니라 블룸버그가 집계한 시장전망치(6.8%)보다도 높은 수치여서 ‘세계의 공장’인 중국의 향후 경제 전망에 청신호를 켰다

개미들 1일부터

오늘까지 콜매도면서 외가콜은 무지하게 매수하나보네요…
콜매도는 삼전 액분날 콜 300억 매수에 대한 손절일테고…
외가콜 2월 1일부터 현재까지 15만계약…
이거 올라가기 점점 더 힘들어짐…
300억 매수분 중에 오늘까지 누적 60억 콜매도니까 240억은 아직도 들고 가나봄…

참고로 개인들 풋옵션 구간현황을 보면…
풋 325.0 :  -3,319(계약) / -1,142(백만원)
풋 322.5 :  -15,555(계약) / -6,572(백만원)
풋 320.0 :  -18,003(계약) / -4,321(백만원)
풋 317.5 :  -34,966(계약) / -5,507(백만원)
풋 315.0 :  -24,816(계약) / -1,737(백만원)

행사가 5개에서만 손실이 200억에 육박함.
지금 개미들 풋매수 144억에 1,315계약 매수인데…
풋매도 풀 생각이 없나봄…콜외가만 오지게 매수…
이건 그냥 아래로 밀어버리라는 얘기인듯한데…
실제로 밀어버릴지 궁금해지네요…
반등주고 다시 밀어버리는 역N자 하락일지…그냥 이대로 밀어버릴지는 메쟈의 선택…
한번은 더 밀고, 반등줄거 같은 느낌인데…여튼 변동성은 내일부터 나오려나보네요…
갭만 커서 풋오버자만 수익이지…오늘 변동폭은 2.45포네요…지난 목요일도 2.70포여서 빨랫줄이었는데
금요일부터 오늘까지 풋 변동성 수십배 줬음…
내일도 또 한쪽으로 변동성 주려나 봄…

하락 장에서

지수 하락을 막기 위해
정부가 개입 한다는 것은 외인들 날개를 달아 주는 격

변동성 확대의 신호를 잘 파악 하시고  
이전 글에서 누누히 강조 올렸습니다.

실수 하지 마시고 현 추세에 반대 매매는   하지 마시길.

아침 만 하더라도  하락이 멈쳤다고 존문가들 입에 거품을 물더니
다 숨었네요  ㅠ

조심하세요

외인들 현물 매수 확인 하시고

인생 80년..

결국 그들의 노름에
우린 희생양 이었다

자본주의,첨딘파생ㆍ햇지..
개좆가튼 소리 하지 마라
형아도 최고학부 나왔고,머리가 천재라는 소리 들어봤지만..결국 돈질 앞에는 방법이 업더라..
지옥가튼 세월을 제법 오래격었고..
이제는 알겠더라..
돈 그거 좆도 아니단거..
이건희 봐라..수십조 이스면 머하냐?
저승갈때 10 원 한장 못가져가느거..
더 이상 개미들..개새끼들 호구 총알보급대하지말고
파생과 금융시장  떠나라..
진시어린 기원이다

이 남자 호감이 있는건가요?

안녕 하세요
저는 서른 다 되가는 평범한 여자 입니다.
요새 짝남의 행동이 좀 헷갈려서 이렇게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아래 글을 보시고 짝남의 행동이 좀 어떤지 댓글 부탁 드릴게요
 
 
1. 은근 스킨쉽을 합니다,
그 분이 운동을 가르쳐 주는데 그 때 스킨쉽을 엄청 하지만 (<<—– 헬스 트레이너 아니에요)
그건 운동이니까 어쩔수 없다 쳐도,
그 외에 가끔 제 배도 손으로 찌르고… 손은 이미 뭐 터치 엄청 했고,….심지어 머리도 했네요
웃으면 제 어깨에 기대는 버릇이 있습니다….. 버릇인지는 모르겠습니다만 저한테 은근 하네요
(이 부분이 제일 심각….. 왜 자꾸 기대지? 하지 말라고 할까요? )

 
2. 늦은 시간에 저 혼자 운동 하고 있었는데
이 분 출근 시간이 엄청 빨라서 그 시간에 자야 하는데도 불구하고 와서 운동 가르쳐 줬어요
뭐 이건… 운동 좋아해서 그런거 같음…
그리고 영화표 생겼다고 단톡방에 올려놨는데 이 분이 첨엔 안 된다고 했다가
나중엔 자기랑 같이 보자고 하더라구요? 그래서 늦은 시간에 같이 영화 한편 봤는데
이것도 그냥 영화 보고싶어서 그랬던 것 같고…

 
3. 제가 우연 찮게 그 분 회사 근처에 있다고 단톡방에 얘기 했고, 시간 안 맞으면 안 봐도 된다는 식으로
저는 얘기 했거든요…. 근데 자기가 기다리겠다고 해서 겨우 시간 만들고 밥먹었습니다 

4. 갑자기 제 과거 연애 사를 물어 봅니다
그러고는 심지어 단 둘이 까페에서 새벽까지 수다 떨었습니다…. 한 3시간 넘게….;;

5. 주말에 시간 되면 같이 밥먹고 뭐 하자고 불러 냅니다

6. 갑자기 자기 과거 연애 썰부터 시작해서 인생 얘기를 겁나 합니다, 심지어 미래에 어떻게 살 것인가 까지….

7. 제 카톡 프로필에 대해 갑자기 궁금해 합니다

8. 갠톡은 따로 하지 않습니다만 뭐 집에 들어가고 나서 마무리 카톡 정도는 했습니다

9. 제 생일을 자기 캘린더에 저장 했습니다

10. 알게 된지는 1달 밖에 안 되었는데 만난 횟수가 꽤 많아요
저번주는 1주일에 3번 만났고, 그 외에는 1주일에 1번은 만났어요

11. 같이 셀카를 찍자고 해요

12. 교육에 대한 열정이 강하신 분이라 그런지 모르곘는데 알려 줄 때 열정이 장난 아니에요 
제가 괜히 미안할 정도로… 가르쳐 주시는데 “나 원래 이렇게까지 자상하게 안알려 주는데”
라고 얘기 했었어요
  

이제는 이성을 넘어 편한 사이가 된 것 같은데

그 분이 저를 어장 관리 하는건지… 아니면 걍 정말 편해서 저러는건지

이 분은 관심도 없는데, 제가 이 분한테 너무 빠질 까봐 ㅠㅠ  거리를 좀 두려고 하는데

저 상황이 궁금해서요… 댓글 부탁 드려여